로그인 |
오시는 방법(-클릭-) 회원가입은 이곳으로 클릭++^^ 시작페이지로 이름 제목 내용

환영 합니다.  회원가입 하시면 글쓰기 권한이 주어집니다.

회원 가입하시면 매번 로그인 할 필요 없습니다.

봄의 손짓

페이지 정보

작성자 : no_profile 이상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댓글 0건 조회 16회 작성일 2020-03-19 02:53

본문

봄의 손짓

 

이상준

 

 


잘 보이지 않는 곳에

조용히 터를 잡고

수 많은 명인들의 시를 감상하며

일희일비하며 지냈던

오랜시간 속의

배고픔을 달래본다

 

좋은 옷을 입든 남루하든

쉬어갈 곳을 내어주고

허기를 달래주는

시집 속에 들어가서

혀에 감기는 세상 맛을 알아본다

 

주문한 '봄의 손짓'이 나오고

가슴을 파고 드는

잔잔한 감동은

오감에 날개를 단다

 

싸늘한 마음속에

따스한 봄기운이 돌아

한 입에 쏙쏙 들어가는

요미조미한 맛과

감칠맛이

잘 숙성된 힘을 안다

 

마음이

감동이

꿈이

희망이 있고

서로가 서로를 위해 준비한 만찬이

꽉 채운 사랑으로 넘치고 있다는 것을..

 

아! -

배고픈 시인은

장미가 되고 싶은 제비꽃 처럼

꿈을 꾸고

 

끊임없이 사물을 다른 각도에서

보아야 한다고

새삼 일깨워 주는 스승은

'봄의 손짓'으로

명대사를 남기신다.

추천1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빈여백동인 목록

Total 19,548건 1 페이지
빈여백동인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추천
공지 no_profile 편집부-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 03-23 0
공지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03-09 0
공지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2-28 0
공지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2019-12-23 0
공지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3 2019-08-29 2
공지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 2019-06-12 1
공지 no_profile 편집부-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963 2009-02-06 92
19541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 00:00 1
19540 no_profile 이상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 03-30 1
19539 이순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 03-30 1
19538 이순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 03-30 1
19537 이순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 03-30 1
19536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 02-28 0
19535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 03-30 1
19534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03-29 0
19533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03-29 1
19532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03-28 1
19531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03-27 1
19530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03-26 1
19529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 03-25 1
19528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 03-25 1
19527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7 03-25 1
19526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 03-24 1
19525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 03-24 1
19524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 03-24 1
19523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03-24 1
19522 조현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 03-23 1
19521 no_profile 박길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 03-23 1
19520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 03-23 1
19519 김유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3-22 1
19518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03-22 1
19517 하종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 03-21 1
19516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 03-21 1
19515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 03-21 1
19514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03-21 1
19513 하종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 03-20 1
19512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 03-20 1
19511 조소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03-19 1
19510 조소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03-19 1
19509 조소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 03-19 2
게시물 검색
 
[10/10] (뉴스기사 )…
[08/11] 바닷가에 추억
[07/04] 2019년 한…
[06/12] 360VR 시…
[06/10] 시사문단사 약…
[06/08] 최명찬 선생의…
[01/01] 2018년 경…
[11/06] 월간 시사문단…
[11/05] 북한강문학제 …
[11/02] 탁여송 시인님…
 
[12/31] 빈여백 동인지…
[12/10] 12월 월간 …
[12/16] 200호 기념…
[11/16] 월간 시사문단…
[01/09] 손근호 강사의…
 
월간 시사문단 문화라09352 서울 종로구 무악동 63-4 송암빌딩 210호  전화: 02-720-9875/2987  오시는 방법(-클릭-)   munhak@sisamundan.co.kr
계좌번호 087-034702-02-012  기업은행(손호/작가명 손근호) 정기구독안내(클릭)Copyright(c) 2000~ 2020 시사문단(그림과책).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