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오시는 방법(-클릭-) 회원가입은 이곳으로 클릭++^^ 시작페이지로 이름 제목 내용

환영 합니다.  회원가입 하시면 글쓰기 권한이 주어집니다.

회원 가입하시면 매번 로그인 할 필요 없습니다.

초동

페이지 정보

작성자 : 김인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댓글 0건 조회 38회 작성일 2020-07-13 21:16

본문

초동 (樵童)
                  시/김인달


나무 한 짐 흐뭇한 미소에 지고
보리밭 둑 모로 돌아
꽃들이 지천으로 널린
집으로 가는 길

해거름 굴뚝 연기로 지은
꽁 보리밥 한 그릇이
세상 전부였는데

아침밥 단디 먹고,
지게고리 단도리 해 놓고,
저 음지 속 삶이
오라, 손짓하는 궁宮으로 간

내게 용상이란 무엇이었고
쌀밥이 무슨 소용이던가
천둥이 나에겐
목숨보다 중한 삶이 있으니

날 기다리는 어미는
오늘도
얇은 어깨 오동나무에 걸치고
뒤안을 서성일텐데

길 건너 물은 누가 깃고
구들방 지필 나무는 누가 하나
이 더위가 가면
담 넘어 열린 감을 뉘있어 따오랴

가고 싶어라
보고 싶어라 내 어미.


(시작노트)
TV조선 바람과 별과 구름 드라마를 시청하면서
조선25대임금 철종의 재위 14년을 무학으로 겪었을
고통을 생각하니 소위 '강화도령' 시절을 그리워 했을
마음을 예상해 시로 표현해 보았습니다
추천1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빈여백동인 목록

Total 19,879건 1 페이지
빈여백동인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추천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04-27 1
공지 no_profile 편집부-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 03-23 1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6 03-09 0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3 02-28 0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3 2019-12-23 0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4 2019-08-29 2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2 2019-06-12 1
공지 no_profile 편집부-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572 2009-02-06 92
19871 김혜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 04:00 0
19870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8-07 1
19869 조현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 08-06 1
19868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 08-06 1
19867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08-06 1
19866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 08-06 1
19865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 08-06 1
19864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08-06 1
19863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08-06 1
19862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08-05 1
19861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08-04 1
19860 이순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 08-03 1
19859 이순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 08-03 1
19858 이순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 08-03 1
19857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 08-03 1
19856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8-03 1
19855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 08-03 1
19854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08-03 1
19853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 08-02 1
19852 김혜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08-02 1
19851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8-01 1
19850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07-31 1
19849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07-30 1
19848 no_profile 이준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 07-30 1
19847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 07-30 1
19846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07-29 1
19845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 07-28 1
19844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07-28 1
19843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 07-28 1
19842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07-28 1
19841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07-27 1
19840 김경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 07-27 1
게시물 검색
 
[06/13] -충청일보- …
[04/07] 4월호 단편소…
[04/02] 경남일보 밀양… 1
[04/02] [제민일보기사… 1
[12/19] [김포신문] …
[10/10] (뉴스기사 )…
[10/10] (뉴스기사 )…
[08/11] 바닷가에 추억
[07/04] 2019년 한…
[06/12] 360VR 시…
 
[06/03] -경북도민일보…
[05/08] [중앙일보] …
[04/27] 박효석 시인의…
[12/31] 빈여백 동인지…
[12/10] 12월 월간 …
 
월간 시사문단 문화라09352 서울 종로구 무악동 63-4 송암빌딩 210호  전화: 02-720-9875/2987  오시는 방법(-클릭-)   munhak@sisamundan.co.kr
계좌번호 087-034702-02-012  기업은행(손호/작가명 손근호) 정기구독안내(클릭)Copyright(c) 2000~ 2020 시사문단(그림과책). All Rights Reserved.